Comduck

신용카드 대금 연체 효과는 금액에 따라 달라져

신용카드 대금 연체 효과는 금액에 따라 달라지는데요 10만원 미만의 연체일 경우는 연체정보가 다른 금융사에 공유되지는 않습니다.

즉 CB사에 통보되지 않고 해당 연체 정보를 해당 카드사만 가지고 있는 상태가 됩니다. 따라서 신용등급도 떨어지지 않고 다른 금융사에서 신용카드를 발급받거나 대출을 받는 것도 가능하죠. 따라서 당연히 올크레딧이나 나이스 지키미 등의 CB 사에서 신용정보를 조회해봐도 신용카드 연체와 관련된 아무런 기록도 발견하실 수 없습니다.

하지만 보통 5영업일 정도가 넘어가면 카드사는 연체 금액이 소액이더라도 해당 카드 이용을 정지시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소액 연체라고 해도 갚지 않아도 아무 영향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

신용카드 연체는 기본적으로 연체 금액에 따라 그 효과가 결정됩니다.

10만원 이상 연체일 경우는 연체 5영업일 째부터 연체 정보가 올크레딧이나 나이스 지키미 등의 CB사에 제공되고 따라서 다른 금융사들도 알게 됩니다. 신용카드 연체의 경우 꽤 금융사들이 민감하게 반응하기 때문에 다른 금융권 신용카드 등도 사용 불가해지고 은행 대출도 제한을 받게 됩니다.

이처럼 신용카드 연체는 휴대폰 요금 연체나 수도, 가스비 연체 등 통신요금 연체나 공과금 연체와는 달라서, 며칠만 연체하더라도 한두달 정도는 아무 탈 없이 이용할 수 있는 게 아니고 며칠만 연체해도 바로 카드 이용이 정지되게 됩니다. 10만원 이상의 금액을 연체하면 5영업일째부터는 다른 금융기관들도 해당 정보를 공유받아서 대출이나 신용카드 서비스를 중단하게 되구요.

따라서 무조건 연체는 막으시는 게 좋고, 연체 전에 미리 리볼빙을 신청해서 연체를 막는 것도 가능합니다. 연체 후에는 리볼빙을 신청할 수 없거든요.  다만 리볼빙은 대출은 아니기 때문에 받아도 신용등급은 떨어지지 않지만, 대신 대출보다 수수료 자체는 쎄므로 이 부분은 주의하실 필요가 있습니다. 리볼빙의 서비스 수수료는 카드론 이율보다 비싸고 현금서비스 이율이나 신용카드 할부 이율과 비슷한 수준입니다. 즉 오히려 왠만한 2금융권 대출보다도 이율이 더 비쌀 수 있다는 이야기이죠.

따라서 리볼빙은 사용 전에 이율을 확인해서 1금융권 모바일 대출이나 2금융권 대출 등 다른 대출상품과 비교해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리볼빙 서비스 수수료가 아무리 비싸도 연체를 하는 것보다는 훨씬 낫습니다. 연체하면 위에서도 살펴봤듯이 단기연체만 해도 해당 기록이 1~3년간 유지되고 장기연체는 5년이나 유지되며, 그 기간은 심지어 연체금을 다 갚은 다음부터 시작되며, 그 동안은 계속 대출 한도가 적다든지 이율이 높다든지, 카드발급이 잘 안된다든지 등의 신용거래에 패널티를 받게 되거든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